세계 3대 이차전지 전시회 ‘인터배터리 2018’ 개최
세계 3대 이차전지 전시회 ‘인터배터리 2018’ 개최
  • 최진희 기자
  • 승인 2018.09.28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3대 이차전지 전시회 중 하나로 꼽히는 ‘인터배터리(InterBattery) 2018’이 오는 10월 10일부터 12일까지 서울 코엑스 A홀에서 3일간 개최된다.

‘인터배터리(InterBattery) 2018’은 배터리 재팬(Battery Japan), CIBF(China International Battery Fair)와 함께 세계 3대 전지산업전으로 꼽힌다.

이 전시회는 국내 최대 규모로 열리는 복합에너지전문전시회 ‘에너지 플러스 2018’ 중 하나로, 최근 주목 받고 있는 전기차 배터리의 최신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인터배터리 2018에는 LG화학, 삼성SDI, 엘앤에프, 포스코켐텍, 포스코ESM 등 500여 개 국내외 글로벌 전지기업들이 대거 참여하며, 1500부스 규모로 운영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차세대 전지 기술과 완성차 EV차량 등 최근 관심이 높은 기술과 신제품 위주로 보여주는 특별관을 별도로 운영한다는 점에서 타 에너지 전시회와 차별된다.

이 외에 다양한 부대행사들도 주목할 만 하다. 국내 최대 규모로 열리는 ‘더 배터리 컨퍼런스 2018’에는 국내 LG화학, 삼성SDI 포함 글로벌 배터리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해 배터리 산업의 현재와 미래의 가치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더 배터리 컨퍼런스’는 오는 10월 11일부터 12일까지 2일간 코엑스 컨퍼런스 룸에서 개최되며, 웹사이트를 통해 신청 후 참석 가능하다.

한편,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코엑스에서 열리는 ‘에너지 플러스 2018’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대표 에너지 전문 전시회로, ▲인터배터리 ▲한국전기산업대전 ▲한국발전산업전 ▲코리아스마트그리드엑스포 등 총 4개 전시회가 동시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