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인디지털, 내비게이션 ‘파인드라이브 BF700 G’ 출시
파인디지털, 내비게이션 ‘파인드라이브 BF700 G’ 출시
  • 최진희 기자
  • 승인 2019.01.03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인디지털이 차량의 순정 기능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는 고화질 셋탑 내비게이션 ‘파인드라이브 BF700 G’를 2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파인드라이브 BF700 G는 차량 고유의 순정 기능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는 셋탑 내비게이션 BF600 G의 후속모델로, 지도 자동 업데이트 기능을 새롭게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별도의 SD 카드 분리 없이 스마트폰 연결을 통해 새로 생긴 도로와 랜드마크까지 반영한 지도는 물론, 실시간 교통정보 자동 업데이트가 가능하다.

파인드라이브 BF700 G는 셋탑 본체가 외부로 노출되지 않아 깔끔한 실내 인테리어를 유지할 수 있으며, 기존의 LCD와 핸들 리모컨, 조그 다이얼, 후방 카메라까지 모든 순정 기능을 그대로 사용 가능한 것은 물론 핸들 리모컨 버튼 하나로 순정과 셋탑 간 신속한 전환이 가능하다.

특히 이 제품은 아날로그 방식의 화면에서 발생하는 색번짐이나 경계선 뭉개짐 등이 없는 디지털 방식을 채택해 텍스트와 그래픽의 시인성을 크게 높였다.

또한 64비트 옥타코어 CPU를 적용해 사용환경을 크게 강화했으며, 신속한 멀티태스킹으로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기능을 비롯해 3D 지도와 엔터테인먼트 콘텐츠까지 안정적으로 구현한다.

동시에 안드로이드 롤리팝 탑재로 운전자가 원하는 애플리케이션을 자유롭게 설치할 수 있으며, 기존 화질보다 12배 가량 강화된 고화질 HD DMB도 시청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파인드라이브 BF700 G’는 시장 점유율 1위 지도인 아틀란5를 탑재해 빅데이터 기반의 실시간 교통정보로 운전자를 더욱 정확하고 빠른 길로 안내한다.

‘파인드라이브 BF700 G’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파인드라이브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